마에다 아츠코, 변함없는 AKB48 영원한 센터

<마에다 아츠코, 변함없는 AKB48 영원한 센터>


지난 수년간 일본 최고 걸그룹으로 군림했던 AKB48에서 가장 주목받는 사람은 센터 포지션에 서는 멤버입니다. 싱글 앨범을 낼 때마다 항상 센터가 바뀌었죠. 과연 AKB48 새로운 싱글의 센터가 누구냐 여부를 많은 사람들이 주목합니다. 그런 점에서 과거의 AKB48 멤버이자 현재 배우로 활동 중인 '앗짱' 마에다 아츠코(前田 敦子, 전 AKB48 팀A)의 활약상은 경이로웠습니다. AKB48 센터로서 많은 기간 활동했으니까요. 그녀를 'AKB48 영원한 센터'로 치켜세우는데 있어서 누구도 이견을 제기하기 어려울 것입니다. 지금까지 AKB48 역사상 센터 포지션에 가장 잘 어울리는 인물입니다.




[사진 : 마에다 아츠코, 사진 출처 : 마에다 아츠코 공식 홈페이지 프로필 사진(atsuko-maeda.com)]



[동영상 : AKB48 15th 싱글 수록곡 중에 하나인 'マジスカロックンロール (마지스카 록큰롤 / 2010년 2월 17일 발매). 뮤직비디오에서는 마에다 아츠코가 많이 출연합니다. 안경 쓴 여성이 마에다 아츠코입니다. 동영상 출처 : AKB48 공식 유튜브]



[동영상 : AKB48 26th 싱글 '真夏のSounds good !(한여름의 Sounds good!) (Dance ver. / 2012년 5월 23일 발매)'. 마에다 아츠코가 AKB48 현역 멤버로 활동하던 시절에 마지막으로 선발 및 센터로 출연했던 노래입니다. 동영상 출처 : AKB48 공식 유튜브]


센터의 존재감이 막중한 아이돌 그룹이라면 센터가 팀의 얼굴을 상징하는 것과 다름없습니다. 센터가 어떤 이미지를 연출하느냐에 따라 그 팀의 색깔이 좌우되기 쉽죠. AKB48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마에다 아츠코라는 절대적인 센터가 버텼기에 AKB48이 많은 사람들에게 가까운 사이처럼 느껴지기 쉬웠습니다. AKB48은 '만나러 갈 수 있는 아이돌'을 모토로 매번 극장에서 공연을 펼치며 사람들에게 다가갔습니다. 마에다 아츠코의 이미지는 사람들에게 친근한 느낌을 안겨주기 쉬웠습니다. 그 이미지가 AKB48 센터로서 굳건한 활약을 펼쳤던 원동력이 되지 않았나 싶습니다. 이는 마에다 아츠코가 과거에 AKB48 멤버로서 많은 인기를 얻는, AKB48이 일본의 국민적인 아이돌로 도약하는 결과로 이어졌습니다.


마에다 아츠코는 AKB48 1기 멤버입니다. 2005년부터 2012년까지 AKB48 멤버로 활동했습니다. AKB48이 극장에서 첫 공연을 펼쳤을 때의 관객은 7명에 불과했으나 마에다 아츠코가 팀을 떠났을 2012년에는 AKB48이 일본 최정상급 가수로 도약했습니다. 그때가 AKB48이 최고의 전성기를 보냈던 시기였습니다. 마에다 아츠코는 AKB48의 위상을 끌어올렸던 대표적인 레전드 멤버입니다. AKB48을 성장시키기까지 센터로서 많은 노력을 했던 인물이자 엄청난 인기를 모았습니다. 2009년과 2011년 AKB48 총선거 1위를 달성했습니다. 특히 AKB48 총선거 초대 1위라는 점에서 상징성이 큽니다. 과거의 AKB48을 대표하는 인물로서 먼저 거론되는 이름을 꼽으라면 단연 마에다 아츠코라 할 수 있습니다.(아마도 오오시마 유코를 좋아하는 사람 중에서는 오오시마 유코를 먼저 언급하는 사람도 있겠죠.)


한편으로는 마에다 아츠코 안티가 많았습니다. AKB48 인기 멤버이자 주로 센터로 활동하다 보니 많은 사람들의 주목을 끌었습니다. 그런 이유 때문인지 그녀를 싫어하는 사람이 많았죠. 그녀의 외모가 AKB48을 대표할 만큼 아름다울 정도는 아니며 가창력이 좋은 편은 아닙니다. (마에다 아츠코 비하 의도는 없음을 밝힙니다.) 특히 마에다 아츠코가 2011년 총선거에서 1위를 달성한 뒤 "물론 저를 싫어하는 분도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 한 가지 부탁드릴게 있습니다. 제가 싫어도 AKB를 싫어하지 말아주세요"라고 했던 말은 당시 그녀를 싫어하는 사람이 얼마나 많았는지 알 수 있는 대목입니다. 그녀는 2011년 안티들의 미움을 극복하고 1위를 달성하며 자신이 AKB48 최고의 인기 멤버임을 증명했습니다.




[사진 : 마에다 아츠코는 AKB48 10주년 싱글이었던 43rd 싱글 '君はメロディー(너는 멜로디, 2016년 3월 9일 발매)'에 참여했습니다. Type A 초회한정반 이미지에서는 센터로 등장했습니다. 이 노래의 센터는 미야와키 사쿠라입니다. 사진 출처 : AKB48 공식 홈페이지 (akb48.co.jp)]



[동영상 : 마에다 아츠코 정규앨범 1st Selfish(short ver.) / 2016년 6월 22일 발매, 동영상 출처 : KING RECORDS 공식 유튜브]


되돌아보면 마에다 아츠코가 AKB48 센터로 활동했을 때의 압도적인 아우라는 누구도 대체하지 못 했습니다. 특히 올해 AKB48 43rd~44th 싱글 센터가 각각 미야와키 사쿠라(2015년 총선거 : 7위), 무카이치 미온(2015년 총선거 : 44위)이었던 것은 AKB48 센터 무게감이 가벼워진 요인으로 작용했습니다.(참고로 미야와키 사쿠라, 무카이치 미온의 2016년 총선거 순위는 각각 6위와 13위입니다.) 이들의 센터 발탁은 AKB48 세대교체 차원 목적이 짙으나 마에다 아츠코가 활동했던 예전 같았으면 단독 센터로 활동하기 쉽지 않았을 겁니다. 앞으로도 AKB48 센터가 계속 바뀌겠으나 마에다 아츠코 같은 센터 이미지에 잘 어울리는 인물이 과연 나올지는 알 수 없습니다.


마에다 아츠코는 2012년 AKB48 졸업(탈퇴) 이후 배우와 솔로 가수 활동을 병행했습니다. 주로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며 배우로서의 존재감을 높였습니다. 그렇다고 AKB48과의 인연이 끝난 것은 아닙니다. 2015년 AKB48 총선거에서 다카하시 미나미(현재 졸업, 당시 4위)의 마지막 총선거를 축하하기 위해 꽃다발을 들고 직접 무대에 나타났으며 2015년 NHK 홍백가합전에서는 AKB48 무대에서 오오시마 유코와 함께 깜짝 출연했습니다. 2016년에는 AKB48 43rd 싱글 앨범에 참여했습니다. AKB48 영원한 센터 마에다 아츠코의 존재감은 지금도 뚜렷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AKB48 총선거 2016, 사시하라 리노 '역대 최고'

<AKB48 총선거 2016, 사시하라 리노 '역대 최고'>


AKB48 총선거 2016 1위는 '삿시' 사시하라 리노(指原 莉乃, HKT48 팀H & HKT48 극장지배인)에게 돌아갔습니다. 지난 18일 일본 니가타에 있는 HARD OFF ECO 스타디움 니가타에서 진행된 AKB48 45th 싱글 선발 총선거 '僕たちは誰について行けばいい ?~'(우리들은 누구를 따라가야 좋을까?, 글의 편의상 AKB48 총선거 2016으로 표기)'가 펼쳐졌습니다. AKB48 팬들의 투표를 통해 45th 싱글 앨범의 선발 멤버(1~16위) 언더걸즈(17~32위) 넥스트걸즈(33~48위) 퓨처걸즈(49~64위) 업커밍걸즈(65~80위) 멤버를 가렸습니다. 그 결과 사시하라 리노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1위를 달성했습니다.





사진 : 사시하라 리노는 AKB48 총선거 2016을 끝낸 뒤 1위 기념사진을 자신의 트위터에 올렸습니다. 해당 사진의 메시지에는 "여러분, 감사합니다! 맛있는 레몬 사와(일종의 술을 말함) 마실 수 있습니다. 주간지의 여러분, 두드리면 먼지투성이의 나, 까부는 정도로 잘 부탁드립니다!"라는 소감을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사시하라 리노 트위터(twitter.com/345__chan)]



사시하라 리노, 역대 최고의 'AKB48 멤버'


사시하라 리노의 AKB48 총선거 2016 1위 등극은 전혀 예상치 못 했던 일이었습니다. 지난 1일 발표된 AKB48 총선거 2016 속보에서 와타나베 마유(渡邊 麻友, AKB48 팀B)의 42,034표(1위)보다 907표 부족했던 41,127표를 기록하며 2위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2013~2015년 총선거 속보 1위였던(BUT 2014년 최종 순위는 2위) 사시하라 리노의 AKB48 총선거 2016 속보 2위는 그녀의 2연패를 더욱 장담할 수 없었던 요인이 됐습니다.


결과적으로는 속보 2위가 '엄청난 반전'이 되고 말았습니다. AKB48 총선거 2016에서 사시하라 리노에게 향했던 표가 '무려' 243,011표였습니다. AKB48 총선거 역사상 최다 득표를 획득한 것은 물론 2위 와타나베 마유의 175,613표보다 67,398표 더 많았습니다. 또한 그녀가 지난해 얻었던 194.049표보다 48,962표 증가했습니다. 이는 사시하라 리노의 올해 속보 2위가 그녀의 팬들을 결집시키며 몰표를 받는 원동력이 됐습니다. 사시하라 리노도 이를 알았는지 1위 소감 때 "저의 팬들이 무리하게, 무리하게, 무리를 거듭한 1위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사진 : 사시하라 리노, 사진 출처 : HKT48 공식 홈페이지 프로필 사진(hkt48.jp)]



이로써 사시하라 리노는 2009년 초대 총선거와 2011년 1위였던 마에다 아츠코(前田 敦子, 졸업) 2010년과 2012년 1위였던 오오시마 유코(大島 優子, 졸업)가 이루지 못 했던 AKB48 총선거 2연패 및 통산 3회 1위를 달성했습니다. 여기에 총선거 최다 득표까지 포함하면 그녀가 역대 최고의 AKB48 멤버인 것은 부정할 수 없는 사실이 됐습니다. 와타나베 마유조차 사시하라 리노의 인기에 대하여 '높은 벽'이라고 표현했을 정도니까요. 객관적으로 AKB48 최고의 인기 멤버가 사시하라 리노임이 증명됐습니다.


사시하라 리노 2연패 및 통산 3회 1위에 대하여 의구심을 갖는 사람들이 적지 않을 겁니다. 그녀의 외모와 노래, 춤 실력이 일본 최고 걸그룹 AKB48 1위 멤버에 걸맞은지 의문을 나타내기 쉽죠. 심지어 4년 전에는 어느 주간지에 의해 스캔들에 휘말렸습니다. 하지만 AKB48은 '会いに行けるアイドル(만나러 갈 수 있는 아이돌)'을 슬로건으로 내세우는 걸그룹입니다. 활발한 극장 공연과 방송 출연을 통해 대중들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가는 이미지를 구축했습니다. 이렇다 보니 예능에서 드러난 사시하라 리노의 친숙한 이미지를 좋아했던 일본인들이 많았습니다. 그것이 사시하라 리노의 AKB48 총선거 득표 수 향상에 영향을 끼쳤고 더 나아가 위기에 빠진(와타나베 마유가 2위 소감에서 '위기'를 언급했을 정도!) AKB48의 몰락을 막아주는 효과로 이어졌습니다. 현존하는 AKB48 최고의 멤버 사시하라 리노는 먼 훗날 최고의 아이돌을 꿈꾸는 일본의 어린 아이돌 유망주들에게 '할 수 있다!'는 꿈과 희망을 심어줬습니다.





[사진 : 카시와기 유키, 사진 출처 : AKB48 공식 홈페이지 프로필 사진(akb48.co.jp)]


카미7 달라진 변화, 카시와기 유키 추락


AKB48 총선거 2016 카미7(神7, 최고의 인기 멤버 7명)은 이렇습니다.(득표는 왼쪽이 2016년, 오른쪽이 2015년입니다.)


1위 사시하라 리노 : HKT48 팀H / 243,011표(+48,962표) / 2009년부터 27-19-9-4-1-2-1-1위

2위 와타나베 마유 : AKB48 팀B / 175,613표(+9,824표) / 2009년부터 4-5-5-2-3-1-3-2위

3위 마츠이 쥬리나 : SKE48 팀S / 112,341표(+7,052표) / 2009년부터 19-10-14-9-6-4-5-3위

4위 야마모토 사야카 : NMB48 팀N / 110,411표(+12,545표) / 2011년부터 28-18-14-6-6-4위

5위 카시와기 유키 : AKB48 팀B & NGT48 팀NIII 겸임 / 92,110표(-75,073표) / 2009년부터 9-8-3-3-4-3-2-5위)

6위 미야와키 사쿠라 : HKT48 팀KIV & AKB48 팀A 겸임 / 78,279표(-3,143표) / 2012년 이후 47-26-11-7-6위)

7위 스다 아카리 : SKE48 팀E / 69,159표(+25,494표) / 2010년부터 권외-36-29-16-10-18-7위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카시와기 유키(柏木 由紀) 득표가 지난해보다 거의 절반이나 사라졌습니다. 지난해 총선거 2위로 선전한지 얼마 되지 않아 일본 남자 아이돌 그룹 NEWS의 멤버 테고시 유야(手越 祐也)와의 스캔들이 그녀의 인기 하락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쳤습니다. 속보 6위에 그쳤던 것에 비하면 최종 순위가 5위인 것이 다행일지 모르나 인기가 뚜렷하게 추락했다는 점에서 향후 많은 푸시를 받을지 알 수 없게 됐습니다. 반면 마츠이 쥬리나(松井 珠理奈)는 24세(곧 25세가 되는)의 카시와기 유키보다 5세 어린 19세라는 점에서 지금보다 높은 푸시를 받을지 모를 일입니다. 예를 들면 AKB48 향후의 싱글 앨범 공연 때 사람들에게 눈에 띄기 좋은 포지션에서 춤추고 노래를 부르는 흐름으로 말입니다. 야마모토 사야카(山本 彩)는 6년째 캡틴으로 활동 중인 NMB48 영향력 향상을 위해 앞으로도 끊임없이 분발할 것으로 보입니다.





[동영상 : AKB48 43th 싱글 '君はメロディー(너는 멜로디)' 뮤직 비디오. 이 노래는 지난 3월 9일 발매되었으며 이번 총선거 직전이었던 5월 31일에 AKB48 공식 유튜브를 통해 뮤직 비디오 풀 버전이 등장했습니다. 君はメロディー는 AKB48 10주년 기념 싱글로서 졸업 멤버 5인방(마에다 아츠코, 오오시마 유코, 이타노 토모미, 시노다 마리코, 다카하시 미나미)이 출연했습니다. 센터가 미야와키 사쿠라인 것은 AKB48 그룹의 미래를 빛낼 기대주라는 상징성이 큽니다. 동영상 출처 : AKB48 공식 유튜브]


올해 18세의 미야와키 사쿠라(宮脇 咲良)가 2년 연속 카미7을 지킨 것은 그녀의 인기가 거품이 아님을 알 수 있습니다. 비록 지난해보다 득표가 조금 떨어졌으나 매년 순위가 올랐다는 점에서 지금의 HKT48 에이스를 넘어 향후 AKB48 그룹의 에이스로 도약할 가능성이 여전히 무궁무진합니다. 특히 그녀가 6위 소감을 남겼을 때 5위 안에 들지 못했다며 무대 소감 때 울었던 것을 보면 최고의 AKB48 멤버가 되고 싶어 하는 승리욕이 얼마나 강한지 알 수 있었습니다. 이번 카미7에서는 스다 아카리(須田 亜香里)가 새롭게 포함된 것이 눈길을 끕니다. 지난해 18위에서 11계단 뛰어올랐습니다. 올해 나이 24세인 것을 놓고 보면 그동안 SKE48 멤버로서 얼마나 열심히 노력했는지 비로소 팬들에게 인정받았습니다.





[사진 : AKB48 총선거 2016 선발 멤버 16인. 사진 출처 : AKB48 총선거 2016 공식 홈페이지(sousenkyo.akb48.co.jp)]


AKB48 선발 멤버 눈에 띄는 인물들, '냥냥가면' 코지마 하루나 졸업


AKB48 총선거 2016 선발 멤버 16명 중에서는 스다 아카리와 더불어 경이적인 순위 향상으로 주목 받은 인물들이 여럿 있습니다. 9위 코다마 하루카(兒玉 遥, HKT48 팀H)는 2012년부터 권외-37-21-17위를 기록했더니 올해 총선거에서 60,591표를 얻으며 9위에 올랐습니다. 그녀의 거침없는 순위 향상이 계속된다고 가정하면 다음 AKB48 총선거 2017에서는 카미7 중에 3명(사시하라 리노, 미야와키 사쿠라, 코다마 하루카)의 HKT48 멤버가 포함될 가능성이 생겼습니다. 10위 무토 토무(武藤 十夢, AKB48 팀K, 58,624표)의 순위도 많이 올랐습니다. 2011년부터 불참가-49-45-24-16위에 이어 10위를 기록했습니다. 지금의 오름세라면 내년 총선거에서 코다마 하루카 등과 함께 카미7 진입을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칠 것입니다.


이번 총선거 13~15위를 기록했던 무카이치 미온(向井地 美音, AKB48 팀K, 47,094표) 오카다 나나(岡田 奈々, AKB48 팀4, 43,318표) 다카하시 쥬리(高橋 朱里, AKB48 팀4, 40,648표)의 순위는 지난해보다 각각 31계단, 15계단, 10계단이나 올랐습니다. 3명의 연령대가 1997~1998년이라는 점에서 미야와키 사쿠라 등과 더불어 향후 AKB48 세대교체의 주역으로 떠올랐습니다. 특히 무카이치 미온은 AKB48 44th 싱글 ' 翼はいらない(날개는 필요없어)' 센터를 맡았던 것이 자신의 인지도를 끌어올리는 결정적 계기가 됐습니다.


AKB48 총선거 2016에서는 생년월일 2222년 2월 22일 및 네오 아키하바라 출신으로 설정된 냥냥가면( にゃんにゃん仮面) 정체가 예상대로 코지마 하루나(小嶋 陽菜, AKB48 팀A)로 밝혀졌습니다. 그녀는 이번 총선거에서 40,071표로 16위를 기록했으나 코지마 하루나라는 이름으로 참가했던 시절(2009년부터 6-7-6-7-9-8-불참가)에 비해 순위가 많이 낮아졌습니다. 코지마 하루나는 무대에서 AKB48 졸업을 선언했으나 만약 냥냥가면이 기획되지 않았다면 지난해 다카하시 미나미 4위 등극처럼 더 높은 순위를 기록했을 가능성이 컸다는 점에서 아쉬움에 남습니다.




[사진 : 와타나베 마유, 사진 출처 : AKB48 공식 홈페이지 프로필 사진(akb48.co.jp)]


AKB48 위기론, 45th 싱글에서 끝낼까?


와타나베 마유는 2위 소감 때 많은 사람들이 지켜보는 앞에서 "솔직히 말하자면 지금의 AKB48은 위기라고 생각합니다. 많은 선배가 졸업하고 있어 지금 있는 멤버만으로 커버할 수 없는 부분이 있습니다. 하지만 나는 선배분들이 만들어 주신 AKB48을 이대로 끝내고 싶지 않아요"라고 말했습니다. 이는 AKB48 그룹이 일본 여론에서 제기된 위기론을 인정한 것과 다름없습니다. 와타나베 마유의 공개적인 발언은 총선거에 참가했던 AKB48 그룹 멤버들의 각성을 일깨웠습니다. 그와 더불어 AKB48 총선거 2016을 관람했던 수만 명의 팬들과 TV 생중계로 시청했던 수많은 일본인들에게 'AKB48이 앞으로 열심히 할 것이다'라는 뉘앙스의 메시지를 심어줬습니다.


이제 관심의 초점은 오는 8월 31일 발매 예정인 AKB48 45th 싱글입니다. 이미 팬들의 투표에 의해 새로운 선발 멤버 및 사시하라 리노를 센터로 뽑았다면 과연 45th 싱글이 크게 히트할지 여부가 주목됩니다. AKB48 명곡으로 꼽히는 17th 싱글 'ヘビーローテーション(헤비로테이션, 센터 : 오오시마 유코)', 32th 싱글 '恋するフォーチュンクッキー(사랑하는 포춘 쿠키, 센터 : 사시하라 리노)'가 각각 2010년과 2013년 총선거 이후에 나왔던 싱글이라는 점에서 이번 45th 싱글의 인기 여부에 따라 AKB48의 미래가 달려있다고 봐도 과언이 아닐 것입니다. 과연 AKB48 위기론이 45th 싱글에서 끝날지 아니면 계속될지 앞으로의 행보가 주목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