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설의 거장 안노 히데아키 <신 고질라> 개봉 D-7!




천여 명의 스태프와 329명의 일본배우들이 총 출동한 시리즈 <신 고질라> 개봉이 일주일 남았습니다. 12년만에 돌아온 새로운 '고질라' 시리즈는 도쿄 도심 한복판에 고질라가 나타났을 때에 어떻게 마주할 것인가? 라는 테마에 맞춰서 현실적인 공포감을 유발합니다. 


지극적인 재난의 현장을 그려낸 <신 고질라>는 '고질라'를 상대로 사람들의 최후 반격을 담은 블록버스터로 하세가와 히로키를 비롯하여 다케노우치 유타카, 이시하라 사토미 등의 배우들의 열연 또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보다 현실적인 스케일의 <신 고질라> 3월 9일, 여러분을 찾아옵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대재앙 블록버스터 <신 고질라>, 日초호화 캐스팅 공개!





<신세기 에반게리온> 안노 히데아키 감독의 신작 대재앙 블록버스터 <신 고질라>에 329인의 일본 스타 배우들이 총 출동하여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습니다. 


'야구치' 역은 지옥이 뭐가 나빠, 가정부 미타 등의 작품등에서 강렬한 연기를 펼쳐오고 있는 배우 하세가와 히로키가 맡았고, 아카사카 역은 다케노우치 유타카가 맡아서 열연했습니다.


이 외에도 이시하라 사토미, 코라 켄고, 이치카와 미카토 등 일본을 대표하는 젊은 배우들이 '고질라' 대책본부에 출동했고, 큰 화제를 낳았었던 영화 <곡성> 중 아쿠마짱으로 이미 한국 관객들에게 친숙한 쿠니무라 준을 비롯하여 오스기 렌, 요 키미코, 에모코 아키라 등의 중견 배우들도 정부 고위관료 역할에 참여해서 무게를 더했습니다.


일본 영화계에서 내노라하는 배우들을 집결시킨 영화 <신 고질라>는 압도적인 스케일로 재난의 현장을 그려내 3월 9일 전국 극장에서 현대사회에 묵직한 경고의 메시지를 전할 예정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2016 실사영화 박스오피스 1위 전설 안노 히데아키의 귀환!



2017년 3월 개봉이 확정된 영화 <신 고질라>는 일본에서 지난 7월 20일 개봉해 2주 연속으로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키며 500만 관객을 동원했는데요. 더불어 2016년 실사 영화 박스오피스 1위의 흥행 기록을 일궈냈습니다.


이번 <신 고질라>는 29번째 작품으로 제29회 도쿄국제영화제에서 '아리가토'상을 수상했으며, 국내 개봉 소식만으로도 뜨거운 화제를 낳고있습니다. 또한 <신 고질라>는 인상적인 배우들이 출연한 영화이기도 한데요. 히세가와 히로키, 이시하라 사토미, 다케노우치 유타카 등의 출연으로 더욱 기대감을 불러일으키는 중입니다.


전설의 괴수 고질라와 거장 '안노 히데아키'가 만난 <신 고질라> 일본에서의 메가톤급 흥행을 한국에서도 이어갈 수 있을까요?

저작자 표시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