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기자카46, 공식적인 AKB48 라이벌 걸그룹! 두 일본 아이돌간의 격돌이 기대된다.

노기자카46, 공식적인 AKB48 라이벌 걸그룹


노기자카46(乃木坂46)의 2015년 NHK 홍백가합전 첫 참가는 일본 정상급 걸그룹 반열에 완전히 올라섰음을 의미합니다. 2015년을 화려하게 빛냈던 그녀들의 굳건한 인기를 놓고 보면 NHK 홍백가합전 등장은 의심의 여지가 없었습니다. 다른 관점에서 바라보면 노기자카46의 NHK 홍백가합전 첫 출장 타이밍은 늦은 감이 없지 않았습니다. 싱글 앨범 판매량 12번 연속 1위(2th~13th) 및 활발한 공연 활동을 놓고 보면 2015년 NHK 홍백가합전에 처음 등장한 것이 의외입니다. 이미 그녀들은 최고의 인기를 누리는 일본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했으니까요.




노기자카46 공식 트위터 프로필의 첫 문장은 이렇게 소개됐습니다. "AKB48 공식 경쟁자로 결성한 아이돌 그룹입니다"라고 말입니다. 다시 말해서 자신들을 AKB48 라이벌 걸그룹으로 소개했습니다. 그녀들이 결성했던 2011년에는 AKB48이 일본 최고의 걸그룹으로서 맹위를 떨쳤던 때였습니다. 물론 지금도 똑같지만요. 그만큼 AKB48 영향력이 일본에서 매우 막강합니다. 어떻게 보면 노기자카46이 연이은 고공행진을 이어갈 수 있었던 것도 AKB48 존재감 때문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AKB48과 경쟁하는 걸그룹이면서도 실제로는 AKB48을 통해 자신들의 인지도를 높이면서 대중적인 관심과 성원을 받았으니까요.



흥미로운 것은 노기자카46과 AKB48을 결성시켰던 사람이 동일인물입니다. 아키모토 야스시 프로듀서에 의해 만들어졌던 공통점이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노기자카46이 AKB48 공식 라이벌이 될 수 있었으며 이코마 리나와 마츠이 레나간의 교환 유학이 가능했습니다. 노기자카46의 이코마 리나는 2014년 4월부터 2015년 5월까지 AKB48 팀B 멤버를 겸임했으며 마츠이 레나(2015년 SKE48 졸업)는 AKB48 자매그룹인 SKE48 팀E 멤버였음에도 노기자카46 활동을 병행했습니다. 특히 이코마 리나는 2014년 AKB48 제6회 총선거(AKB48 37th 싱글 선발 총선거)에서 14위를 기록하며 당당히 선발 멤버에 진입했던 이력이 있습니다. 참고로 당시 총선거에서는 마츠이 레나가 5위에 올랐습니다.




노기자카46이 싱글 선발 멤버를 가리는 방식 또한 AKB48 총선거와 유사성이 짙습니다. 대략 200~300명 정도로 추정되는 AKB48 그룹 멤버들이 참여하는 총선거에 비하면 현재 멤버 규모가 크지 않으나 싱글 선발 멤버 변동이 잦습니다. 노기자카46 현재 멤버는 37명입니다. 그중에 싱글 선발에 포함되는 멤버는 16~17명입니다. 매 번 싱글이 발표될 때마다 싱글 선발 멤버 16~17명, 복신 멤버 및 센터 포지션을 맡을 인물을 가립니다. 얼마 전 진행된 14th 싱글 선발 멤버는 17명이 선정되었으며 13th 싱글에 비해 1명이 더 늘었습니다. 


노기자카46 14th 싱글 선발 멤버는 다음과 같습니다.


선발 3열 : 사쿠라이 레이카, 와카츠키 유미, 마츠무라 사유리, 이코마 리나, 이토 마리카, 이노우에 사유리, 호리 미오나

복신 2열 : 사이토 아스카, 타카야마 카즈미, 에토 미사, 아키모토 마나츠, 호시노 미나미

프론트 멤버(복신 1열) : 하시모토 나나미, 니시노 나나세, 후카가와 마이(센터), 시라이시 마이, 이쿠타 에리카




노기자카46은 2015년 10월 28일 발매했던 13th 싱글 '今、話したい誰かがいる(지금, 말하고 싶은 누군가가 있어)' 앨범을 발매하며 사상 첫 70만 장 돌파를 이루었습니다. 2013년 50만 장 이상, 2014년 60만 장 이상, 2015년 70만 장 이상의 앨범 판매량을 기록하며 예전보다 더욱 높은 인기를 누렸습니다. 2016년 3월 23일에는 14th 싱글 발매를 할 예정이며 현재 센터인 후카가와 마이에게는 노기자카46 멤버로서 활동하는 마지막 싱글이 됩니다. 노기자카46 센터 및 복신 경쟁이 보다 치열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아마도 싱글 선발 결과에 따라 노지가카46 인기가 좌우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AKB48 공식 라이벌 노기자카46의 롱런이 지속될지 앞으로가 주목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