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여행, 일본 도쿄 메이지 신궁




메이지신궁의 입구에는 도리이라고 불리는 목조 건축물이 있습니다. 이 곳은 주말에는 항상 사진으로 이 곳을 남기려는 사람들로 붐비는데요. 메이지신궁 운영시간은 오전 5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입장료는 무료라고 하니 방문하실 분들은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네요. 높은 나무들 사이로 햇살이 반짝이고 바람도 살랑살랑 날씨 좋은 날 방문하면 정말 멋진 풍경을 감상하실 수 있답니다.







이 곳에는 주말에 방문하면 결혼식, 전통 혼례를 하는 부부들도 많이 보이는데 평일에 방문해서 그런지 정말 조용하니 사진찍기도 참 좋더라고요. 주말엔 항상 북적북적하던 이곳, 사람이 없으니 조용하고 일본스러움을 느낄 수 있어 개인적으로 좋았습니다.







메이지신궁의 모든 건물들은 일본 애니메이션에서 많이 보았었던 공간같아서 매력적인 곳이 아닌가 싶습니다. 한 신사가 공사를 하고 있어 상세하게 보지는 못했지만 그래도 일본인들이 생각하는 느낌, 그런 깊이를 느낄 수 있어 정말 좋은 곳입니다.







사계절 내내 가도 정말 이쁜 여행지라고 생각이 드는 곳, 가족과 함께 와도 혹은 연인과 함께 산책하기에도 주변이 너무 이뻐서 자주 산책을 하러 올 것 같습니다. 메이지 신궁 안에는 먹을거리를 즐길 수 있는 상점과 소원을 담을 수 있는 부적들도 자리하고 있었답니다. 


6~7월달에 이 곳에 방문을 하게 되면 창포논 꽃들이 만개하며 정말 예쁜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 시기에 맞춰서 방문하신다면 오전 9시~ 오후 4시 30분 기억해두셨다고 다녀오셔도 좋을 것 같네요.

저작자 표시
신고